close_btn
회원가입 하시면 스포츠채널, TV 40채널 모두 고화질 무료 시청 가능합니다. 아이디,비밀번호,닉네임만 입력하시면 간단 가입가능!! 로그인 회원가입 닫기

 
 
1순위 지명권을 행운의 주인공은 우리은행이었다. 
 
 
WKBL(한국여자농구연맹)은 8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우리은행 본점 회의실에서 2018~2019 WKBL 신입선수 선발회를 개최했다. 
 
 
선발회에 앞서 실시한 순위 추첨에서 아산 우리은행 위비가 전체 1순위 지명권을 뽑았다. 
 
 
순위 추첨은 지난 시즌 정규리그 성적의 역순에 따라 더 높은 확률이 주어졌다. 
 
 
지난 시즌 6위를 차지한 OK저축은행이 28.6%로 확률이 가장 높았고 이어서 5위 KEB하나은행(23.8%), 
 
 
4위 삼성생명(19%), 3위 신한은행(14.3%), 2위 KB스타즈(9.5%)가 뒤를 이었다. 
 
 
통합 6연패의 우리은행도 4.8%의 확률을 갖고 있었다. 
 
 
추첨 결과 행운의 주인공은 우리은행이었다. 
 
 
1순위 지명권을 얻은 위성우 우리은행 감독은 자리에서 벌떡 일어나 환호했다. 
 
 
6개 구단은 순위 추첨을 마친 뒤 회의 시간을 갖는다. 
 
 
이후 12시부터 본격적인 선수 선발회를 시작한다. 올시즌 1순위에는 숭의여고 가드 박지현이 유력하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94 르브론-안테토쿤포, NBA 올스타 투표 선두 질주 [2] 스피드TV 2019.01.12
93 클레이 탐슨, 43점 넣는 동안 드리블 단 4회…'효율 甲' [2] 스피드TV 2019.01.12
92 '신성' 데 용, 바르사와 5년 계약 합의...PSG 하이재킹 준비 [1] 스피드TV 2019.01.12
91 무리뉴, '백수' 탈출했다... 아시안컵 해설자로 현장 복귀 [2] 스피드TV 2019.01.12
90 안우진 이어 이학주, 교육장에서 고개 숙인 신인들 [1] 스피드TV 2019.01.12
89 두산 김대한 타자 결정…"신인왕 목표" [1] 스피드TV 2019.01.12
88 부산 KT, 단신 외인 '수난'... 교체 카드 다시 '만지작' [2] 스피드TV 2019.01.12
87 ‘임팩트 없는 1순위’ 박준영, 올해보다 내년 본다 [1] 스피드TV 2019.01.12
86 西언론 "18세 이강인, 꼭 1군서 50경기 이상 뛴 것 같았다" [2] 스피드TV 2019.01.12
85 '에릭센 이적료 3200억!' 토트넘, 레알에 역대 최고액 불렀다 [1] 스피드TV 2019.01.12
84 KT "강백호 연봉 이정후보다 더 준다." 스피드TV 2019.01.12
83 보상선수 구자욱 나성범? FA 보상 신인지명권으로 대체하면 어떨까 [1] 스피드TV 2019.01.12
82 '최악의 먹튀' 챈들러 파슨스, 새 팀 찾을 수 있을까 [2] 스피드TV 2019.01.12
81 "가드 자질 충분" 유재학 감독도 칭찬한 '고졸 신인' 서명진 [1] 스피드TV 2019.01.12
80 ‘북날두’ 한광성, 200만원 받고 나머진 북한에 송금 [1] 스피드TV 2019.01.12
79 손흥민, 리그컵 첼시전 79분 소화…토트넘 1-0 승리 [1] 스피드TV 2019.01.12
78 전력 보강 원하는 LG가 느긋할 수 있는 이유 [2] 스피드TV 2019.01.12
77 NC 양의지, 등번호 25번 사연 "김태형 감독님이 바꿔주신..." [2] 스피드TV 2019.01.12
76 하든-아데토쿤보 'MVP' 2파전... 르브론과 커리는? [1] 스피드TV 2019.01.10
» 우리은행, 4.8% 확률 뚫고 2018 드래프트 1순위 지명권 획득 [1] 스피드TV 2019.01.10